내가 져야 할 짐을 당신이 져 주었으니,
이 얼마나 고마운 일인가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