가끔,
저잣거리에서 엄마 잃고 길 잃은 아이 같을 때가 있다.
멍~~~
“엄마~~~ ㅜ.ㅜ”

Advertisemen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