아끼면 똥 된다

댓글 남기기

“아끼면 똥 된다.”
‘마음’도 그렇다…

* 설날을 맞아…

광고

안다는 것

댓글 남기기

내가 무슨 이론을 푸는데,
동무에게 말하듯 쉬운 말로 술술 나온다면 그건 내가 그 이론에 대해 굳이 머리로 생각할 필요도 없이 내 것이 되었다는 뜻이겠고,
무슨 철학책 쓰듯이 어렵고 설익은 표현을 쓴다는 건 아직 내 머리에만 들어있지 미처 내 것이 못 되었다는 뜻일 게다.

아주 좋은 얘기를 어렵게 얘기하는 글이 보여서……^^;

제대로

댓글 남기기

내가 살아 가는 데에
불편하거나 부자연스러움을 못(혹은 ‘덜’) 느낀다면
그 만큼을 누군가가 몸 바치고 있다는 걸 알아야 한다.

문제에 화를 낼 일이 아니라
문제 없음에 고마워 해야 하는 것이다.

뉘우치고 또 뉘우치자.
#깨몽생각

가족 부름말

댓글 남기기

#국립국어원 이 가족 부름말[호칭]을 새로 정리해서 ‘권고’한단다.
말글을 언제까지 나라기관이 이래라 저래라 하도록 둘 것이며, 설령 국립국어원은 그걸 ‘권고’한다지만 국립국어원이 발표하면 그게 규칙이 되는 현실을 모른단 말인가?(아니면 알면서 모르는 척 하는 건가?)
더 나아가서는 이른바 ‘#사회운동‘을 한다는 치들이 나라기관이 나서는 걸 반기고 부추기는 건 무슨 까닭인가! 그냥 권력동원, 관변캠페인을 하고 싶은 건가? #권력부역

#철학 없는 사회운동은 그냥 #어거지#떼쓰기 일 뿐!
시 하나로 팔자에 없는 장관까지 해먹는, 철학 없는 장관 #도종환

댓글 남기기

상대방이 좋아야 그 기운이 돌고 돌아 결국 좋은 일이 본인에게 돌아온다

– 일본 영화 “인생 후르츠” 가운데서

굴뚝청소부

댓글 남기기

‘탈무드’ 가운데서 가장 영양가 있는 얘기…

굴뚝 청소를 하고 나온 두 사람, 몸이 더러워진 사람은 안 더러워진 사람을 보며 저도 안 더럽겠거니 안 씻고, 안 씻어도 될 사람은 더러워진 사람을 보며 저도 더럽겠거니 씻었다는 얘기…
삶도 거의 그렇더라……

#잠꼬대 #깨몽생각

몇…?

댓글 남기기

몸뚱이 하나에 넋[정신]이 두 개 깃들면 한 사람입니까, 두 사람입니까?

넋[정신] 하나가 두 몸뚱아리에 깃들면 그건 같은 사람입니까, 다른 사람입니까?

#잠꼬대

Older Entries